2016.12 . 김장 양념이 부족해…

2016.12
.
김장 양념이 부족해서 다음날 다시 장보고 만들어 놓은 양념이 이젠 많이 남아서 골치다 ㅎㅎ
덕분에 파김치 총각김치 급기야 깍두기까지 연이어 담고 있다. 이러다 김치장인될줄~~
.
신혼때 친정엄마가 서울에서 부산으로 각종 김치를 보내주시곤했다. 부산사람인 울신랑도 맛있다하며 좋아라했는데 언제부턴가 연로하신 엄마에게 미안해져서는 보내지말라했다.
엄마는 애들 크면 김치도 다 담고하게 되있다며 걱정말라고 하셨다.
.
어느새 애들이 크고 이젠 김장도 혼자 할 수있게 되자 그 옛날 엄마가 보내주셨듯이 맛난 김치 담아서 보내드려야지 하고 생각해본다.. 그리고 동생들에게도 시골?!사는 언니 김치 함 보내줘야겠다고 생각했다.
삶은 이렇게 돌고도는가보다.
.
근데맛있어야보낼텐데
내입맛엔김치강의할만한맛인데
울신랑은맛있다했으니
ㅎㅎㅎㅎ.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